인천 옹진의 대청도는 백령도, 소청도, 연평도, 우도와 함께 서해 5도에 속하는 해상 군사 요충지로 백령도와 소청도의 사이에 위치하고 있다. 인천에서는 약 200km 정도 떨어져 있다.
이 대청도는 섬 전체가 낚시터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바다낚시가 유명한 곳이다. 계절에 따라 다양한 어종이 잡히기 때문에 낚시꾼들이 많이 찾는 섬이다.
그러나 이 대청도에는 답동해수욕장을 비롯해 옥죽동해수욕장, 자두리해수욕장, 사탄동해수욕장, 둑바위해수욕장 등 깨끗한 해수욕장이 많아 여름철에 이 한적한 섬의 해수욕장을 찾는 사람들도 적지 않다. 이중 답동해수욕장은 대청도를 대표하는 해수욕장으로 백사장의 길이가 1km에 달하는 대형 해수욕장이다. 백사장의 모래도 곱고 백사장 뒤로 송림이 잘 발달되어 있으며, 넓은 잔디밭까지 있어 여름철에 해수욕을 즐기기에는 아주 좋은 조건을 갖추고 있다.
또 이 대청도에는 우리나라에서 보기 드문 사막지대가 있다고 한다. 이 사막지대는 가로 2km, 세로 1km의 비교적 큰 사막지대로 바람이 불고 나면 지형이 바뀔 정도의 전형적인 사막이 형성되어 있다고 한다.
이 대청도로 들어가려면 인천 연안부두에서 배를 타고 약 4시간을 가야 한다.
배편은 날씨나 시기에 따라 변동될 수 있으므로 해운회사에 직접 문의하는 것이 좋다.

인천 연안부두 여객터미널 : (032)700-2223
진도운수 : (032)888-9600
온바다 : (032)884-8700

가는 길

대청도로 들어가는 배가 있는 인천 연안부두로 가려면 경인고속도로를 이용해야 한다. 경인고속도로를 타고 끝까지 달려 경인고속도로가 끝나는 사거리에서 직진하면 인항사거리가 나온다. 이 인항사거리에서 좌회전하여 조금 달리면 제2경인고속도로가 끝나는 지점인 개항탑교차로가 나온다. 이 교차로에서 우회전하여 들어가면 연안부두 여객터미널이 있다. 제2경인고속도로를 이용하는 경우는 제2경인고속도로가 끝나는 개항탑교차로에서 직진하여 들어가면 된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