인천시 옹진군의 연평도는 서해 5도의 하나로 우리나라 북단에 위치한 섬이다. 과거에는 조기가 많이 잡혀 조기 파시가 성시를 이루던 곳이었지만, 현재는 조기 수확량이 그리 많지는 않다. 이 연평도는 해안 경관이 아름다운 섬으로 알려져 있다. 해안 곳곳에 기암괴석과 해안절벽이 들어서 있어, 아름다운 경관을 빚어낸다. 해안 바위와 절벽에는 자랑바위, 상여바위, 병풍바위, 소머리바위, 삼태기낭 등의 독특한 이름이 붙어 있다. 이 해안 경관은 연평항 주변이 특히 아름답다고 한다.
연평도에는 두 곳의 해수욕장이 있다. 연평도의 서쪽에 자리한 구리동해수욕장이 유명한 해수욕장으로 고운 모래로 이루어진 백사장이 1km에 달하는 대형 해수욕장이다. 또 새마을해수욕장은 해변의 길이가 약 1.5km로 구리동해수욕장보다 크지만 해변이 조약돌로 이루어져 있어 해수욕을 즐기기에는 다소 불편하다. 그러나 썰물 때 이곳에서 조개나 게 등의 갯생물을 잡는 갯벌체험을 즐길 수 있는 곳이다.
이 연평도로 들어가려면 인천 연안부두에서 쾌속선을 타고 약 4시간 정도를 가야 한다. 배편은 날씨나 시기에 따라 변동될 수 있으므로 해운회사에 직접 문의하는 것이 좋다.

인천 연안부두 여객터미널 : (032)700-2223
인천 진도운수 : (032)888-9600

가는 길

연평도로 들어가는 배를 타려면 인천의 연안부두로 가야 한다. 연안부두로 가려면 경인고속도로를 이용해야 한다. 경인고속도로를 타고 끝까지 달려 경인고속도로가 끝나는 사거리에서 직진하면 인항사거리가 나온다. 이 인항사거리에서 좌회전하여 조금 달리면 제2경인고속도로가 끝나는 지점인 개항탑교차로가 나온다. 이 교차로에서 우회전하여 들어가면 연안부두 여객터미널이 있다. 제2경인고속도로를 이용하는 경우는 제2경인고속도로가 끝나는 개항탑교차로에서 직진하여 들어가면 된다.